08311219277  /  083-1121-9277

아래의 내용이 작성자의 착오로 잘못된 정보가 등록되었다면 [삭제요청] 바랍니다. (본인이 작성한 글은 [직접삭제] 가능합니다.)

짱께 피싱 (국민은행 사칭)

다음에 해당되는 글이 있다면, 더욱 정확한 '더콜'을 위하여 [삭제요청] 바랍니다.

1. 불충분 내용 - 등록된 내용이 불충분하여 정확한 판단이 불가능함 (영문 알파벳, 의미없는 단어 등)
2. 잘못된 정보 - 정확하지 않거나 올바르지 않은 정보의 등록으로 타 사용자에게 혼란을 줌
3. 타인의 신상 - 당사자의 동의 없이 타인의 개인정보를 기재 (택배 기사, 스토커, 모르는 사람 등)
4. 욕설의 포함 - 타인에게 공포심, 불안감, 불쾌감, 모욕감 등을 유발하는 욕설의 포함
5. 이외의 사유 - 위의 열거된 사항 이외에 타인에게 피해를 줄만한 내용의 기재 (영문 스팸 댓글 등)

김혜진 답변 삭제

지금 이 번호로 전화가 세 번 왔습니다.. 제가 예전에 조선족 보이스피싱 받앗을때 제가 애기 목소리를 잘 내서 조선족이 돈 얘기를 막 꺼내길래 애기 목소리로 대답하니까 그냥 '아닙니다' 하고 끊더라고요 그래서 이번에도 번호가 이상하길래 애기 목소리로 받았어요 근데 처음엔 암말 안하고 그냥 가만~히 있길래 저가 먼저 끊었고. 곧바로 또오길래 또 말을 안하는데 뒤에서 또 다른 사람들이 많은지 웅성웅성 소리가 나는거에요. ㅎ 세번째로 금방 또 왔는데, 이번에는 왠 조선족 목소리 ㅋㅋㅋㅋ 예상은 했지만 아무튼 "나다~~" 이러길래 할머니 목소리를 내더라고요~ "할머니야~~~" "너 할머니 없니??"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할머니 있거든요, 금방 병원 가셨는데 ㅠㅠ 첨에 할머니야~ 라고 할때 약간 놀랫어요 진짜 우리할머니인줄 알구 순간적으로.. 근데 "너 할머니없니?" 에서 빵ㅋㅋㅋㅋ터지고 그다음에 제가 "없는데여" 애기 목소리루 대답하니까 "어~할머니 집에 안계셔?" 이러고 급 할머니 친구인척. 그러고 지가 먼저 끊네요 =ㅅ= 보이스피싱.에다가 욕하면 괜히 피해 입는다길래 매번 그냥 조용히 끊습니다 ㅠ

김혜진 답변 삭제

ㅋㅋㅋ 이번에는 08311219281 로 오네요 ㅎ 아 진짜 ㅋ 신고해야할거 같네요

작성자명 패스워드

불충분한 정보는 댓글을 통해서 자세한 내용을 알려주시면 추가적인 피해를 막을 수 있습니다.